[하이볼 특가할인중 페이머스알병] 산토리 가쿠빈 & 더 페이머스 그라우스
특가
추천
Suntory Kakubin & The Famous Grouse

[하이볼 특가할인중 페이머스알병] 산토리 가쿠빈 & 더 페이머스 그라우스

62,000
판매처
스토어
고래맥주창고 방이점
서울 송파구 백제고분로48길 9 102호
픽업일
7/21(일)준비완료 예정

리뷰 5

산토리 구하기 힘들때 어렵게 구매했던 역시나는 역시나 하이볼로 맛있게 먹었습니다
박**님

Information

종류

재패니즈 / 블렌디드

용량

700ml (더 페이머스 그라우스)
위스키 [하이볼 특가할인중 페이머스알병] 산토리 가쿠빈 & 더 페이머스 그라우스 이미지 1

산토리 가쿠빈

산토리 가쿠빈은 '산토리 하이볼' 혹은 '가쿠빈 하이볼'이라는 이름으로 정말 많은 분들이 이자카야 등에서 한번은 접해보셨을거라 생각합니다. 위스키와 탄산수를 1:4 비율로 섞어 한번만 저어준 후(탄산이 날아감을 방지하기 위해 여러번 섞지 않습니다) 마시는 산토리 하이볼은 산토리 가쿠빈을 즐기는 가장 대중적인 방법이죠. 일본에서도 대중적인 음료로 마시는 산토리 가쿠빈, 이젠 집에서도 즐겨보세요.

위스키 [하이볼 특가할인중 페이머스알병] 산토리 가쿠빈 & 더 페이머스 그라우스 이미지 2

더 페이머스 그라우스

시작은 'The grouse(더 그라우스)'였습니다. 1897년, 이 위스키가 세상에 나올 당시, 상류계급 사이에는 뇌조(grouse) 사냥이 크게 유행하고 있었습니다. 창업자 메슈 글로우그(Matthew Gloag)는 이 상류계급을 겨냥하기 위해 라벨에 뇌조를 그려넣고, 위스키의 이름을 'The grouse'로 지었는데요. 그 작전은 실로 완벽했습니다. 사냥을 하던 상류계급에서부터 시작해 그 맛이 입소문을 타며 점차 유명세를 얻기 시작했던거죠. 마침내, 사람들 사이에서 '그 유명한 뇌조 위스키'로 불리게 되었고 지금의 'The Famous Grouse(더 페이머스 그라우스)'가 되었습니다.

데일리샷은 통신판매수단제공자이며, 각 제휴 업체가 판매 주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