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
특가
Heaven's Door Double Barrel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

81,900
판매처
스토어
럭키 클라우드 스토어
서울 강남구 삼성로 38 개포빌딩 1층 108호
픽업일
7/19(금)준비완료 예정

리뷰 2

아직 시음전이나 기대가 큽니다
이**님

Tasting Notes

Aroma

곡물, 단풍나무, 말린 베리, 바닐라, 커스터드, 구운 오크

Taste

캐러멜, 다크 체리, 레몬, 오크, 바닐라, 말린 살구

Finish

여운
오렌지 오일, 코코넛, 우드, 따뜻한, 버터스카치

Information

종류

블렌디드 위스키

용량

750ml

도수

50%

국가

미국

케이스

없음
위스키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 이미지 1

Knocking on Heaven's door

미국의 전설적인 싱어송라이터 밥 딜런(Bob Dylan)의 노래 '노킹 온 헤븐스 도어(Knocking on heaven's door)'를 아시나요? 오늘 소개해드릴 '헤븐스 도어'는 밥 딜런의 최고의 명곡에서 영감받아 만들어진 아메리칸 위스키입니다. 평소 위스키를 사랑했던 밥 딜런과 미국 위스키 업계의 두 전문가가 함께 만든 것으로, 병에는 밥 딜런의 미술 작품 '아이언 게이트(Iron Gate)'가 새겨져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이미 위스키를 넘어 문화 예술작품 애호가들 사이에서도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매력적인 술입니다.

하지만 '헤븐스 도어'는 단순히 예술가의 술이기 때문에 사랑받는 것은 아닙니다. 스몰 배치 생산, 다양한 배럴의 조합으로 그 맛과 품질에 있어서는 이미 높은 평가를 받은 지 오래입니다. 밥 딜런을 사랑하지 않아도 '헤븐스 도어'를 사랑하게 될 수 있는 이유, 그것이 데일리샷에서 '헤븐스 도어 3종'을 선보이는 이유입니다.

위스키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 이미지 2

미국의 혼을 담은 블렌디드 위스키

'헤븐스 도어'는 Angel's Envy Bourbon의 설립자이자 현재 Spirits Investment Partners(SIP)의 설립자인 마크 부살라(Marc Bushala)와, 디아지오의 위스키 개발자 라이언 페리(Ryan Perry)가 만든 프리미엄 위스키입니다. 이에 평소 위스키를 사랑했던 밥 딜런의 영혼이 담겨 완성된 것이죠. 다양한 수상 경력을 통해 입증된 맛과 품질, 그리고 예술성까지 두루 갖춘 '헤븐스 도어'. 데일리샷은 '헤븐스 도어'의 대표 라인업인 <스트레이트 버번>, <스트레이트 라이>, <더블 배럴>을 여러분께 소개합니다.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은 3가지 위스키를 블렌딩한 블렌디드 위스키입니다. 전통적 매쉬빌로 만들어진 2가지 버번 위스키와 1가지 스트레이트 라이 위스키를 블렌딩하였지요. 이 위스키들은 최소 6년간 함께 숙성된 후 강하게 태운 아메리칸 버진 오크통에서 추가로 1년간 숙성하여 완성합니다.

고숙성 위스키인 만큼 알코올 도수가 높음에도 부드러운 풍미를 지녔으며 고수풀, 오렌지 껍질 향과 구운 호밀 향이 그윽하게 풍겨져 나옵니다. 더블 배럴이라는 이름에 걸맞은 복합적인 풍미와 함께 캐러멜, 오크, 감귤류, 향신료 노트가 높은 균형을 이루는 이 위스키는 혁신적이고 도전적인 위스키를 갈망하는 분들에게 강력히 추천해 드립니다.

위스키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 이미지 3

분야를 뛰어넘는 예술가 밥 딜런(Bob Dylan)

밥 딜런(Bob Dylan)은 전설적인 싱어송라이터기도 하지만, 노래 가사를 통해 노벨문학상을 받으며 대중음악을 문학의 경지로 끌어올린 인물이기도 합니다. 또한 20년 동안 작품 활동을 멈추지 않은 미술가이기도 하며, 프랑스 최고의 상인 레지옹 도뇌르 훈장을 받기도 하였죠. 이런 그를 보며 레오나르도 다빈치를 떠올린 사람은 아마 저뿐만은 아닐 것입니다.

'헤븐스 도어'의 병을 장식하는 그의 작품 '아이언 게이트(Iron gate)'는 인간을 가둘 수도, 자유롭게 할 수도 있는 문의 양면성을 표현한 작품입니다. 폐차장에서 수집한 산업 공예품, 농기구, 어린이 장난감, 주방용품, 톱니바퀴에 이르기까지 밥 딜런이 직접 미국에서 수집한 다양한 철재 조각으로 이루어져 있지요. 밥 딜런은 항상 자신은 어떤 형태로든 철과 함께 살고, 일해왔다고 말했으므로 그가 만든 '철문'은 그를 관통하는 가치관 그 자체라고도 볼 수 있습니다.

항상 자신을 표현하기 위해 새로운 매체를 찾아 나서는 밥 딜런. 그의 예술성과 천재성을 담은 또 하나의 작품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은 또다시 우리의 마음을 설레게 합니다. 지루했던 일상에 새로운 영감을 불어넣어 줄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과 함께 오늘 하루 마무리해보시는 것은 어떨까요?

위스키 헤븐스 도어 더블 배럴 이미지 4
데일리샷은 통신판매수단제공자이며, 각 제휴 업체가 판매 주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