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핸즈 벨라스 가든
특가
Two Hands Bellas Garden

투핸즈 벨라스 가든

69,000
판매처
스토어
와인브리즈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 센트럴파크로128번길 60, 101호 (이의동)
픽업일
7/19(금)준비완료 예정
안내
상품명에 빈티지가 표시되지 않은 경우 임의 빈티지이며, 빈티지에 따라 라벨이 상이할 수 있습니다.

리뷰 6

가장 맘에드는 와인 소고기랑 아주 잘어울렸고 바디감도 너무 좋았습니다
김**님

Tasting Notes

Aroma

라벤더, 검붉은 과일, 후추, 감초

Taste

달콤한, 블랙베리, 자두, 체리, 타닌, 흑연

Finish

여운
긴 여운, 바닐라, 오크, 초콜릿, 커피, 가죽

Information

종류

레드 와인

용량

750ml

도수

14~15%

국가

호주

지역

바로사 밸리

품종

쉬라즈(100%)
4.2

VIVINO

8,310개의 평가
20221월 기준
• 세계 최대 와인 사이트인 VIVINO(비비노)의 평균 리뷰 점수와 개수가 표시됩니다.
와인 투핸즈 벨라스 가든 이미지 1

Dailyshot's Comment

투핸즈의 가든 시리즈는 호주에서 가장 빼어난 쉬라즈 생산지 6개를 골라 지역별 특성을 잘 표현한 프리미엄 와인 시리즈 입니다. 두 설립자 가족 구성원의 이름을 붙인 와인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데요. 그중 이번에 소개해드리는 '벨라스 가든' 와인은 리차드 민츠의 첫째 딸 벨라의 이름이 붙은 와인입니다.

'투핸즈 벨라스 가든'은 바로사 서부 지역 적갈색 토양에서 자란 포도를 사용했습니다. 따라서 레이블 색을 붉은빛으로 정했다고 합니다. 이 와인은 검붉은 과일의 풍성한 향과 달콤한 향신료 향, 따뜻한 느낌의 라벤더 오일 향이 아로마를 이루고 있습니다. 파워풀한 선이 굵은 스타일의 쉬라즈 와인으로, 다채로운 맛의 레이어가 입안 곳곳을 채웁니다. 밀도 높은 타닌과 과일 맛의 균형, 은은한 흑연 향이 감도는 길고 아름다운 여운은 바로사 밸리 쉬라즈의 클래식한 면모를 보여줍니다.

'투핸즈 벨라스 가든'은 줄기와 잎을 제거한 포도로 마세라시옹 과정을 통해 얻은 포도즙에 다시 압착한 즙을 넣어 함께 발효하는 과정을 거쳤습니다. 18개월간 프랑스산 오크 배럴에서 숙성하며, 새 오크의 비율은 17%입니다. 필터링 없이 최소한의 정제(fining) 과정만 거쳐 병입했습니다. 지금 마셔도 좋지만, 수확 연도로부터 10~15년 더 두고 숙성해서 마셔도 좋은 와인입니다.

와인 투핸즈 벨라스 가든 이미지 2

투핸즈 Two Hands

투핸즈 와이너리는 두 친구의 의기투합으로 시작했습니다. 건축업을 하다가 와인 수출업을 시작한 Michael Twelftree와 오크통 제조회사를 경영하던 Richard Mintz는 재미 삼아 와인을 소량 만들어 보았습니다. 그런데 이 와인이 인근 와인 바를 중심으로 맛있다고 소문나기 시작했고, 점차 와인 공급을 요청하는 곳도 늘어났습니다. 우연히 재미로 만들었던 이 와인을 더 많이 만들어 보려는 소박한 아이디어로 1999년 두 친구는 투핸즈 와이너리를 정식 설립했습니다.
 
처음부터 투핸즈 와이너리의 목표와 신념은 뚜렷했습니다. 호주를 대표하는 쉬라즈 품종을 기본으로, 각 세부 산지의 특징을 잘 구현해내는 최고 품질의 와인을 생산하는 것. 두 친구이자 이제는 비즈니스 파트너가 된 두 설립자의 와인에 대한 열정과 지식, 비즈니스 감각이 시너지를 발휘하며 투핸즈 와인은 호주 안팎에서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길지 않은 역사에도 불구하고 투핸즈는 호주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와인 생산자 중 하나로 꼽히게 되었습니다. 와인 평론가 로버트 파커는 투핸즈 와이너리를 두고 "남반구 최고의 와인메이커"라는 극찬을 했으며, 2012년에는 10년 연속으로 <와인 스펙테이터>의 TOP 100 리스트에 투핸즈 와인이 오르는 쾌거를 거뒀습니다. 이는 투핸즈 뿐 아니라 호주 와인의 위상을 세계 와인 시장에 널리 알리게 되는 계기가 되었답니다.

와인 투핸즈 벨라스 가든 이미지 3
데일리샷은 통신판매수단제공자이며, 각 제휴 업체가 판매 주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