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뇽 블랑 SET(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마운트 릴리)
파트너 특가
Sauvignon Blanc Set (Craggy Range Te Muna + Mount Riley)

소비뇽 블랑 SET(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마운트 릴리)

67,900
22%
88,000
판매처
파트너
크라운호프 연산점
부산 연제구 고분로31번길 14 1층 크라운호프 연산점 (연산동)
픽업일
2/26(월)준비완료 예정
안내
상품명에 빈티지가 표시되지 않은 경우 임의 빈티지이며, 빈티지에 따라 라벨이 상이할 수 있습니다.

리뷰 6

2만원대 쇄비뇽블랑과 큰차이가 없음
석**님

Information

종류

화이트 와인

용량

750ml*2

도수

12.8% / 13%

국가

뉴질랜드

구성

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 1병 + 마운트 릴리 소비뇽 블랑 1병

케이스

없음
화이트 와인 소비뇽 블랑 SET(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마운트 릴리) 이미지 1

상큼, 상쾌, 향긋한 소비뇽 블랑 SET

상큼한 산도, 상쾌한 풍미, 향긋한 과일 향이 매력적인 품종 '소비뇽 블랑'은 와인을 처음 접하는 분에게도 와인 애호가에게도 두루 사랑받는 품종입니다. 

 

데일리샷이 준비한 소비뇽 블랑 SET는 뉴질랜드의 소비뇽 블랑 '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와 '마운트 릴리 소비뇽 블랑'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두 와인 모두 비비노 4.0 이상의 높은 평가를 받고 있으며, 퀄리티 높은 소비뇽 블랑 2종을 묶어 22% 할인된 가격으로 준비했습니다. 

 

'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는 시트러스한 과일향과 짙은 열대 과일향이 어우러져 뚜렷한 존재감을 지닙니다. 마시기 좋은 산도와 신선한 미네랄리티 피니시가 인상적입니다.

**비비노 4.1 (11,591 ratings) / 23년 4월 기준

 

'마운트 릴리 소비뇽 블랑'은 오픈하자마자 복숭아와 핑크 자몽 향이 올라옵니다. 한입 머금으면 레몬 등 시트러스 계열의 과일 맛도 다채롭게 느껴집니다. 풍부한 과일향과 적당한 산도로 해산물 요리, 파스타, 각종 샐러드에 곁들이기 좋습니다. 

**비비노 4.0 (9,168 ratings) / 23년 4월 기준

화이트 와인 소비뇽 블랑 SET(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마운트 릴리) 이미지 2

신대륙 클래식 와인의 빛나는 성공, '크레기 레인지'

1997년 사업가였던 Terry와 '와인 마스터'라고 불리던 Steave가 큰 바위산(Craggy)이 보이는 지역에 포도나무를 심으면서 '크레기 레인지(Craggy Range)'의 역사가 시작됐습니다.

 

이들은 신대륙에서 만든 좋은 클래식 와인을 목표로 하고, 프랑스 보르도 스타일의 와인을 만들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이를 위해 당시 뉴질랜드에서 하지 않았던 싱글 빈야드를 도입, 떼루아에 기반해 포도를 재배함과 동시에 모든 양조 과정에 프랑스의 전통 방식을 사용했습니다.

 

이들의 노력으로 현재 크레기 레인지의 와인은 프랑스 보르도 그랑 크뤼 못지 않은 품질로 인정받고 있으며, 2020년 샤또 무똥 로칠드, 샤또 마고, 오퍼스 원, 안티노리, 펜폴즈와 함께 세계 최고의 와이너리 TOP 50에 이름을 올릴 정도의 명성을 쌓았습니다.

 

크레기의 빈야드가 위치한 마틴보로의 서늘한 기후는 와인의 향과 미네랄을 풍성하게 하고, 바위가 많은 토양은 과일의 풍미를 한결 깊게 만들었습니다. 이 지역은 따뜻하고 건조한 여름과 온화한 겨울로 인해 미묘한 향과 우아한 미감을 지닌 복잡하고 구조적인 훌륭한 소비뇽 블랑을 선사합니다.

화이트 와인 소비뇽 블랑 SET(크레기 레인지 테 무나+마운트 릴리) 이미지 3

말보로의 축복받은 떼루아를 담은 '마운트 릴리'

와이라우 밸리(Wairau Valley) 북쪽으로 향해있는 산맥 중 가장 높은 산의 이름을 따온 마운트 릴리 와이너리는 천혜의 떼루아를 갖고 있습니다. 낮에는 강하게 내리쬐는 햇빛이, 밤에는 서늘한 해풍이 와인에 생동감을 더하는 산도에 영향을 주죠. 프리미엄 소비뇽 블랑 생산지로 유명한 말보로 지역 내에서도 독보적인 환경입니다. 

 

'마운트 릴리'는 수 년 간 빠른 성장을 거듭하여 말보로에서 손꼽히는 와이너리 중 한 곳이 되었습니다. 영국의 찰스 왕세자가 뉴질랜드를 방문했을 때 만찬주로 사용되었고, 핀란드 대통령의 방문 당시 디너에도 사용되는 등 마운트 릴리는 뉴질랜드를 대표하는 와인으로 그 명성을 하나하나 쌓아가고 있습니다.

 

뉴질랜드의 떼루아를 정직하게 표현한 와인을 만드는데 온 정성과 노력을 기울이는 마운트 릴리 와이너리는 친환경 농법만을 사용합니다. 최대한 자연을 존중하여 포도를 생산하기 때문에 포도가 자란 토양의 느낌과 포도송이가 지닌 고유한 캐릭터를 완벽하게 와인에 녹여냅니다.

데일리샷은 통신판매수단제공자이며, 각 제휴 업체가 판매 주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