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
Ki No Bi Sei Kyoto Dry Gin

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

66,000
판매처
스토어
주류상회 Be 경산점
경북 경산시 대학로 315 주1동 1층 (조영동)
픽업일
2/28(수)준비완료 예정

Tasting Notes

Aroma

강렬한, 시트러스, 유자

Taste

조화로운, 풀내음, 주니퍼 베리

Finish

여운
생강, 향신료, 깔끔한

Information

종류

용량

700ml

도수

54.5%

국가

일본

케이스

있음
진 기타 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 이미지 1

Dailyshot's Comment

'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은 일본 최초의 크래프트 진인 '키노비 교토 드라이 진' 보다 강한 버전입니다. 쌀로 만든 주정을 기반으로 교쿠로 유자, 적송, 산초와 같은 전통적인 일본의 재료를 도입한 것이 특징입니다. 일반적으로 진을 만들 땐 향을 내는 모든 식물을 함께 증류하지만,  '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은 11가지 유형의 식물을 베이스, 시트러스, 티, 스파이스, 프루티&플로럴, 허브 6가지 그룹으로 분류하여 별도로 증류한 후 블렌딩합니다. '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은 이렇게 완성된 진을 재가공해 알코올 도수를 54.5%까지 높인다고 하는데요, 결과적으로 훨씬 깊고 진한 풍미를 즐길 수 있습니다. 참고로 이는 과거 영국 해군에게 보급되었던 진의 표준 알코올 농도(Navy Strength)와 동일하다고 합니다.

진 기타 키노비 세이 교토 드라이 진 이미지 2

Features

2014년 데이비드 크롤, 츠노다 노리코, 마틴 밀러 세 사람이 교토에 일본 최초의 진 전문 증류소, '교토 증류소'를 설립했습니다. 이들이 교토를 고른 이유는 교토의 물, 유자, 녹차, 초피 등 오랜 시간 동안 좋은 사케를 생산해온 고품질의 재료들이 있고, 교토의 '공예품' 문화에 자신들의 진을 함께하고자 했기 때문입니다.

'교토 증류소'는 진을 만드는 데 여섯 가지 원소를 가장 중요하다고 꼽는데, 주니퍼베리, 붓꽃 뿌리, 일본 적송을 기본으로 삼고, 여기에 시트러스와 허브, 향신료와 차, 대나무 잎 다섯 가지의 균형을 잡는다고 합니다. 이들은 2021년 국제 와인·증류주 대회(International Wine and Spirit Competition)에서 올해의 국제 진 제조사(International Gin Producer of the Year)로 선정되며 품질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데일리샷은 통신판매수단제공자이며, 각 제휴 업체가 판매 주체입니다.